• 옛 경찰대에 펼쳐진 물놀이장 인기 최고!
일시 : 2019-08-05
옛 경찰대 부지에 대형 워터파크가 성황입니다. ‘쿨 썸머 페스티벌’이란 주제로 용인시가 마련한 무료 물놀이장, 6000㎡ 넓은 광장에 연령대별 전용 풀장과 대형 슬라이드, 유수풀 등 12가지 물놀이 기구가 펼쳐져 있습니다.

시원한 물놀이 재미에 빠진 어린이들의 웃음소리가 30도를 훌쩍 넘는 폭염의 기세를 잠재우고, 지켜보는 부모들의 얼굴에도 함박웃음이 넘칩니다.

<인터뷰> 시민

과거 대학 캠퍼스로 사용된 곳이어서 숲이 울창한데다, 물놀이장 주변에 설치된 텐트와 파라솔에서 더위를 피하니 가족 모두에게 이만한 피서가 없습니다.

<인터뷰> 시민

물놀이를 잠시 쉬는 동안엔 따로 운영 중인 부스에서 도자기나 목공예 체험을 할 수 있고, 마술이나 비눗방울 등의 문화공연도 매일 점심시간마다 진행됩니다.

또 주말에는 온가족이 참여할 수 있는 명랑운동회, 물총축제, 수박축제 등이 열려 즐거움을 더합니다.

용인시 무료 물놀이장은 만3세에서 9세까지 어린이들이 이용할 수 있고,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되며, 18일까지 휴일 없이 즐길 수 있습니다.